100% 리얼후기

토씨 하나 고치지 않은 고객님들의 리얼후기입니다.

애매한 관계의 남자와 애매하지 않게 된.

심층상담 신청

안녕하세요,, 

지금부터 제가 알바할 때 만나, 애매한 관계로 끝났던 남자에 대한 썰을 풀어보려고 합니다.

제가 20살 무렵에, 콜센터라는 알바를 처음으로 하게 되었는데요. 

그 이전까지 남자에 대한 호기심만 가득했고 정말 남자가 어떤 생물이며, 어떤 존재인지 잘 모르는 여자 중 한명이었습니다.

일명, 부끄럽지만 모쏠에 가까웠죠.

그런데, 제가 알바할 때 어떤 한 대딩의 얼굴이 물오른(?) 남자를 만난 것이었습니다.

그 분이 제 상사는 아니었지만, 알바선배의 느낌으로 저와 함께 일을 하게 되었는데

저는 처음에 그분에게 아무런 감정이 없었습니다.

남들이 힘들다 하던 그 콜센터 알바에 적응하느라 바빴죠.

그런데  그 힘들었던 알바 생활에서 그 대딩의 얼굴이 물오른 남자는 한줄기의 빛과 같은 존재였습니다.

항상 도움을 주고 상냥하게 대해줬던 존재였습니다.

그래서 어느새 저도 모르게 그 분에게 빠져들었는데,,,

그것을 알게 되었고 제가 주위를 둘러본 순간,

저만 그분을 좋아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고

그분이 거의 모든 여자들과 친하다는 것을 눈치챘습니다.

콜센터가 여초라서 그런가...

그리고 저는 아직까지 그분의 이름조차 모르고 있었던 상태.

어찌할 바 모르면서 지내다가, 이름도 알게되고 전번도 자연스레 주변인에게 물어보아 알게되었는데

뭔가 알고보니 그분은 저한테 관심이 1도 없는 것 같은데, 저만 좋아하는 느낌으로 가고 있어서 

마음이 안좋았습니다. 

그러다, 저의 다른 사정으로 인해서 그 알바를 그만두고 

그 분과의 관계는 진전도 안된 채, 끝나게 되었는데 기분이 너무 찝찝하더군요.

거의 그 이후 1년이 다되어갈 때에도 찝찝함이 가시지 않아서,

'이걸 없애려면 어떻게 해야하지' 하고 인터넷 검색만 여러번 해보고, 여러 어플깔아보고 하다가..!

 이 '설레임 연구소'라는 직접적인 해결책을 찾았는데

처음에는 돈이 부담이 되어서 안하려다가

내인생에 연애 제대로 하는 법을 이돈 주고 한번 알아두면

앞으로의 연애도 좀더 찝찝하지 않고 확실하게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어서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결과적으로는, 그 알바에서 만난 분의 번호도 안바뀌었고 

다시 연락을 걸어서 여기에서 코칭해주시는 대로 따라했더니 

연락도 이어지고, 슬며시 연애에도 돌입..!!


정말, 지금 기분이 기적같은 느낌이네요 ㅠ

한 줄기의 빛 같이 

저의 이 찝찝한 기분을 해결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코치님. ㅠ

즉시, 무료진단!!